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소셜네트워크 바로가기

로그인 및 영문버전

list

상단메뉴

대한민국 농수산식품의 행복한 변화가 시작됩니다. 대한민국 농수산식품의
행복한 변화가 시작됩니다.

경영혁신사례
aT, 청탁금지법 허용 화분 부착용 안심화분 스티커 배포
작성자 소유리 작성일 2017.07.20
부서명 CS경영부 조회수 2508

청탁금지법’고민될 땐 ‘안심화분’ 확인하세요!
- aT, 청탁금지법 허용 화분 부착용 안심화분 스티커 배포 -
 

□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 사장 여인홍)는 직무관련자 간에도 주고받을 수 있는 5만 원 이하의 화훼류 상품에 부착하는 ‘안심화분’ 스티커를 제작하여 배포하고 있다.

□ aT에 따르면, 작년 9월 말 ‘청탁금지법’이 시행된 이후 aT 화훼공판장 화훼거래액은 6%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으며, 특히 선물용으로 많이 이용되는 난의 경우 물량 12%, 금액 30%의 큰 감소폭을 보였다.
○ 또한 소매거래 역시 약 30% 감소한 것으로 나타나, 청탁금지법의 영향에 따른 소비감소로 인한 화훼산업 위축이 우려되고 있다.

□ aT는 지난 11월부터 권익위원회 유권해석 내용을 토대로 청탁금지법에 대한 정확한 이해를 통해 국민들이 안심하고 꽃 선물을 주고받을 수 있도록, 5만 원 이하의 난에 부착하는 안심화분 스티커를 배포하여 관계자로부터 높은 호응을 받고 있다.
○ 권익위원회 유권해석에 따르면, 직무관련성이 없을 경우 5만 원 초과 꽃 선물이 가능하며, 직무관련자라 하더라도 원활한 직무수행 및 사교·의례 등의 목적일 경우 5만 원 이하의 선물은 허용된다.

□ 관계자에 따르면 안심화분 스티커가 부착된 상품의 경우 반송되는 사례가 감소하였을 뿐만 아니라, 소비자가 직접 가격을 확인할 수 있어 구매율도 높아졌다는 평가다.

□ aT 심정근 화훼사업센터장은 "국내 화훼소비 상당부분이 경조사용으로 대형 화환 등에 편중되어 있다."라며, "침체된 화훼 소비촉진을 위해서는 저가의 선물용 화분 소비문화가 정착되어야 한다."라고 전했다.

업무담당자 담당부서 : 사회가치창출부 /  담당자 : 조나연 /  문의전화 : 061-931-134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