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셜네트워크 바로가기

로그인 및 영문버전

list

상단메뉴

검색창 검색하기
대한민국 농수산식품의 행복한 변화가 시작됩니다. 대한민국 농수산식품의
행복한 변화가 시작됩니다.
상하이 K-Food Fair로 사드는 뛰어넘고, 우호는 증진하고!
작성자 최해든나라 작성일 2019.04.12
부서명 홍보실 조회수 216
전화번호 061-931-1047

- 대규모 수출상담회로 사상최대 140억원의 현장수출계약 체결 -

- 인삼, 버섯, 영유아식, 건강음료 등 수출상담 줄이어 -

림축산식품부(장관 이개호)와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사장 이병호)지난 49일부터 11일까지 중국 상하이에서 임시정부수립 100주년과 연계한 2019 상하이 K-Food Fair를 개최했다.

 

번 행사는 대규모 수출상담회(B2B)와 소비자체험행사(B2C)가 결합된통합마케팅 행사였으며, 그동안 개최되었던 중국 내 K-Food Fair 행사중 역대 가장 높은 140억 원(13백만 달러)의 현장수출계약이 성사되는쾌거를 올렸다.

 

내 수출업체 48개사와 중국, 홍콩, 대만 등 중화권 바이어 103개사가참가한 B2B 수출상담회에서는 신선제품(샤인머스켓, 버섯)과 인삼제품,건강스낵과 음료, 전통막걸리, 영유아식품, 유제품, 유기농 차 등 다양한제품이 인기를 끌며 활발한 수출상담이 이루어졌다

 

한 행사 참가업체들은 평균 15건이 넘는 수출상담을 진행하는 가운데서도 틈틈이 현장에 상주한 중국시장 전문기관들로부터 해당제품의 분야별 비관세장벽과 통관절차, 검역과 위생, 라벨링 등의 현장컨설팅을받아가며 상담을 진행해 더 큰 성과로 이어질 수 있었다.

 

 

 

밖에도 상하이의 랜드마크인 동방명주에서는 한중우호주간과 연계해한국의 전통국악 연주를 들으며 스타셰프가 만든 삼계탕, 홍삼, 버섯요리 등 특색메뉴를 맛볼 수 있는 소비자체험행사도 개최하였다.

 

O2O플랫폼인 허마센셩 30개 매장을 비롯한 프리미엄 매장인 시티슈퍼 4개점에서는 한국식품 체험주간을 개최하여 중국 현지인들이 손쉽게 한국식품을 구매할 수 있도록 하였으며, 베이징, 상하이, 청뚜, 칭다오 등 중국 전역에서도 대규모 판촉행사가 동시에 진행되었다.

 

aT 신현곤 식품수출이사는그동안 사드(THAAD) 영향으로 주춤하던 대중국 수출이 지난해13% 성장하며 회복세를 보이고 있다앞으로도 K-Food Fair와 바이어 간담회 등 현장세일즈 활동을 통해 제2의 수출시장을 지켜나가는 한편, 대중국 수출증가세를 이어가기 위한 다양한 지원책을 확대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참고사진

1. 상하이 K-Food Fair B2B 수출 상담 현장

2. 동방명주 한중우호주간 한국농식품 홍보행사장을 방문중인 농식품부 및 aT 관계자

* 오병석 농식품부 식품산업정책실장(오른쪽 두 번째), 신현곤 aT 식품수출이사(오른쪽 세 번째)

첨부파일
(참고사진1) 상하이 K-FOOD FAIR_B2B수출상담현장.jpg(335.24KB)(참고사진2) 상하이 K-FOOD FAIR_동방명주 한국농식품 홍보현장.jpeg(213.63KB)
본 공공저작물은 공공누리 "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 이전글 정보가 없습니다.
  • 다음글 정보가 없습니다.

정보만족도
· 총0건 평가 · 평균0.0

이 페이지에 대한 만족도를 평가해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