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셜네트워크 바로가기

로그인 및 영문버전

list

상단메뉴

검색창 검색하기
대한민국 농수산식품의 행복한 변화가 시작됩니다. 대한민국 농수산식품의
행복한 변화가 시작됩니다.
학교급식 식재료, 사전 품목승인 받아야 납품가능하다
작성자 최해든나라 작성일 2019.07.12
부서명 홍보실 조회수 245

aT 사이버거래소, 하반기부터 10개 주 취급품목 사전승인제도 시행

 앞으로 학교급식 식재료 납품업체는 취급품목에 대한 냉장·냉동시설을 꼭 갖추어야만 수의계약이나 입찰에 참여하여 학교에 납품할 수 있다.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 사장 이병호) 사이버거래소(소장 윤영배)는 최근 일부 학교에서 식중독 사고가 발생하는 등 학교급식 식재료의 안전성 문제가 사회적 관심사로 대두됨에 따라, 안전성 관리강화의 일환으로 지난 7월 1일부터 ‘주 취급품목 사전승인제도’ 를 전격 시행하고 있다.

 ‘주 취급품목 사전승인제도’ 는 식재료 공급업체가 학교급식에 납품하기 위해서는 해당 취급품목에 적합한 보관시설(냉장·냉동시설)을  갖추었는지 사전에 aT가 서류 및 현장심사 등을 통해 최종확인한 후 심사에 통과한 승인업체만이 학교급식전자조달시스템(eaT)을 통해 수의계약 및 입찰에 참여할 수 있도록 허용하는 제도다.

 지금까지는 농산물을 취급하는 A업체가 냉장 또는 냉동시설을 갖추지 않은 채 수산물을 취급하면서 상온에 그대로 적재해 놓고 학교급식으로 납품하는 등 위생과 안전을 크게 위협하는 사례가 발생되더라도 법적으로 이를 제재하기가 쉽지 않았다.

 이에 따라 학교급식 식재료 공급업체의 위생·안전관리 강화요구는 지속적으로 제기되어 왔으며, 급식 관계자들과 학부모들은 이번 ‘주 취급품목 사전승인제도’ 시행이 학교급식 식재료의 위생과 안전성 향상에 획기적인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한편, aT가 운영 중인 학교급식전자조달시스템(eaT)은 2011년 행정안전부로부터 국내 유일의 급식 식재료 전문조달시스템으로 지정받았으며, 지난해 기준 전국 초중고의 89%가 도입하고 있을 정도로 투명성과 효율성을 갖췄다.

 aT 정성남 유통이사는 “안전하고 질 높은 학교급식 제공은 자라나는 우리 미래세대들을 위해 어른들이 책임져야 할 대단히 중요한 사업”이라며, “관계기관과 공급업체의 지속적인 관심과 협조를 이끌어 내 학교급식의 안전성을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참고사진) aT 직원들의 학교급식전자조달시스템(eaT) 공급업체 현장 점검

첨부파일
190712_학교급식 식재료, 사전 품목승인 받아야 납품가능하다.hwp(29.5KB)190712_학교급식 식재료, 사전 품목승인 받아야 납품가능하다.hwp(29.5KB)
본 공공저작물은 공공누리 "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업무담당자 담당부서 : 홍보실 /  담당자 : 최해든나라 /  문의전화 : 061-931-0124

정보만족도
· 총0건 평가 · 평균0.0

이 페이지에 대한 만족도를 평가해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