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셜네트워크 바로가기

로그인 및 영문버전

list

상단메뉴

검색창 검색하기
대한민국 농수산식품의 행복한 변화가 시작됩니다. 대한민국 농수산식품의
행복한 변화가 시작됩니다.
할랄시장의 중심, 말레이시아에 K-Fresh Zone 오픈!
작성자 최해든나라 작성일 2019.07.05
부서명 홍보실 조회수 268

 동남아 할랄시장의 중심지인 말레이시아에서도 이제 한국산 참외와 딸기, 깻잎 등의 신선농산물을 언제든지 구매할 수 있는 상설판매관이 문을 열었다.

 농림축산식품부(장관 이개호)와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 사장 이병호)는 말레이시아 수도인 쿠알라룸푸르와 유명관광지인 코타키나발루 등 총 6개의 최고급 유통체인 매장에서 한국산 신선농산물 20여 품목을 상설판매하는 ‘K-Fresh Zone’을 오픈했다.

  말레이시아는 동남아 할랄시장의 허브이자, 아세안국가 중 GDP가 3위로 높은 구매력을 가진 시장이다. 특히 한류 열풍을 타고 한국식품에 대한 신뢰도가 높아 지난해 한국산 신선농산물 수출은 전년대비 무려 29%나 상승했다.

 특히, 최근 말레이시아에서는 한국산 참외가 달콤한 맛과 아삭한 식감을 자랑하며 큰 인기를 끌고 있다. 말레이시아인 주부 아이샤(40세, 여)씨는 “한국산 참외는 금방 동이 날 정도로 인기가 높아 서두르지 않으면 매장에서 구매할 수 없다”며. “K-Fresh Zone을 통해 한국 농산물을 손쉽게 구매할 수 있게 되어 좋다”라고 말했다.

 이번에 오픈한 말레이시아 K-Fresh Zone은 지난 ‘17년 싱가포르를 시작으로 태국, 홍콩에 이어 4번째로 문을 열었으며, 7월부터 올해 연말까지 양파, 새싹인삼, 깻잎 등 수출확대가 기대되는 각종 채소류와 과일류를 집중 홍보할 계획이다. 

 aT 신현곤 식품수출이사는 “K-Fresh Zone은 향후 약 2,400조원에 달하는 할랄푸드 시장에 한국산 신선농산물 수출을 확대할 수 있는 교두보가 될 것”이라며, “올 7월에는 신북방 거점지역인 블라디보스톡과 8월에는 대만, 베트남에서 연달아 오픈, 신선농산물 수출이 농가소득 향상에 큰 기여를 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참고사진) 쿠알라룸푸르 유통매장(Village Grocer)에 설치된 K-Fresh Zone에서 한국산 참외를 들고 있는 현지소비자

첨부파일
190705_할랄시장의 중심, 말레이시아에 K-Fresh Zone 오픈!.hwp(29KB)190705_할랄시장의 중심, 말레이시아에 K-Fresh Zone 오픈!(참고사진).jpg(593.89KB)
본 공공저작물은 공공누리 "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업무담당자 담당부서 : 홍보실 /  담당자 : 최해든나라 /  문의전화 : 061-931-0124

정보만족도
· 총0건 평가 · 평균0.0

이 페이지에 대한 만족도를 평가해 주세요.